'아이버슨'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6.12.21 [야후스포츠-스티브커] 윈 - 윈 시츄에이션
  2. 2006.12.20 아이버슨, 덴버로 트레이드
A win-win situation
By Steve Kerr, Yahoo! Sports
December 19, 2006

Steve Kerr
Yahoo! Sports
More on Iverson trade – Wojnarowski: Rocky relationship | Fantasy fallout

The proverbial "trade that helps both teams" might have occurred Tuesday when the Philadelphia 76ers finally unloaded Allen Iverson and sent him to the Denver Nuggets in exchange for Andre Miller, Joe Smith and two 2007 first-round draft picks.


필라델피아와 덴버간의 트레이드는 양팀모두에게 이득이다.


Philadelphia general manager Billy King basically accomplished all three goals he had when this process began, while the Nuggets added perhaps the fastest player in the league to an already quick, up-tempo team.

필라델피아 GM 빌리 킹은 이번 트레이드를 추진하는 중에 있어 세가지 목표를 기본적으로
이루었고, 너겟츠는 이미 아주 빠른 업템포 팀인데다가 리그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를 더하였다.


Here's what the deal means for the 76ers:

식서스에 있어서 트레이드가 의미하는 것:

1. They pick up a good player in the deal.
Miller will be the Sixers' starting point guard for the foreseeable future. Maybe King would have preferred a younger, up-and-coming star like Randy Foye or Shawn Livingston, but Miller is a very good point guard who will help Philadelphia fill the huge void left by Iverson.

1. 식서스는 이번 딜에서 좋은 선수를 데려왔다. 밀러는 당분간은 식서스의 스타팅 포인트가드가 될것이다. 아마도 킹은 랜디 포이나 숀 리빙스턴 같은 떠오르는 젊은 스타를 영입하려
했지만, 밀러는 아주 좋은 포인트가드이고 필라델피아에서 아이버슨이 떠난 커다란
빈자리를 어느정도 채워줄 수 있을것 이다.

2. Salary-cap relief. Smith's $6.8 million salary comes off the books after this season, and given that Miller will make an average of $10 million the next two years – compared to Iverson's $20 million average – the Sixers will in effect shave about $10 million off their cap in each of the next two seasons. And depending on their luxury tax situation (they're well over it this season), there could be millions more in savings.

2. 샐러리 캡 구원. 스미스의 6.8M 샐러리는 이번 시즌에 마감된다. 그리고 밀러는
다음 2 시즌 동안 평균 10M을 받는다. - 아이버슨의 연평균 20M과 비교한다면 -
식서스는 다음 2 시즌 각각에 샐러리캡에서 약 10M정도의 절감효과가 있을것이다.
식서스의 사치세 상황에 따라(이번 시즌에 꽤 오버된) 수백만 달러를 더 절약할수
있을것이다.


3. Two extra first-round picks (to go with their own). Philadelphia will receive both Denver's pick and Dallas' first-rounder, which the Nuggets had acquired in a previous deal. The Dallas pick will most likely be in the late 20s, but the Denver pick (which apparently is marginally protected) could be interesting, depending on how well the Iverson/Nuggets marriage works out. With Carmelo Anthony out for the next 14 games due to his suspension, Denver could struggle and fall back some in the West. If the Nuggets stumble and don't make the playoffs, the 76ers could potentially have two lottery picks – their own (assuming the Sixers don't make the playoffs) and the Nuggets'. In a deep draft that potentially could include Greg Oden, Philly will have plenty of options to dramatically improve its team.

3. 두장의 07 드래프트 1라운드 픽(거기다 식서스 원래 픽까지). 필라델피아는 덴버의
1라운드 픽과 덴버가 이전 딜에서 얻은 댈러스의 1라운드픽 2장을 얻었다. 댈러스의 픽은
20대 후반이 될것으로 보이고, 덴버의 픽은 아이버슨과 너겟츠가 얼마나 잘 조합되느냐에
달려있다.
멜로가 징계로 인해 14게임을 결장하게 되어, 덴버는 이 거친 서부에서 힘들어 질것이다.
만약 덴버가 플레이오프에 오르는데 실패한다면, 식서스는 잠재적으로 2장의 로터리 픽을
가지게 될것이다. (식서스도 플레이오프에는 못 오른다고 본다면) 그렉 오든을 포함한
이번 드래프트의 뎁쓰는 필리로 하여금 팀을 극적인 성장을 만드는데 많은 옵션을
가질 수 있을 것이다.



Here is what Iverson will mean to Denver:

덴버에게 있어 아이버슨이 의미하는 것:

1. He will bring a huge surge of excitement to the Pepsi Center.
Iverson will give the Nuggets publicity that is unprecedented in their franchise's history. Fans will flock to see A.I. perform, arena shops will sell a ton of "Iverson" Nuggets jerseys, and there will be a buzz all over the league when Denver comes to town.

1. 아이버슨은 펩시 센터에 거대한 흥분된 파도를 불러올것이다. 아이버슨은 너겟츠에
너겟츠 프랜차이즈 역사상 비할데 없는 선전을 가져다 줄것이다. 팬들은 A.I 를 보기위해
구름처럼 모일것이고, 아레나 샵은 수많은 "아이버슨" 너겟츠 저지를 팔것이며,홈경기 때
에는 리그를 뒤흔드는 소란이 일 것이다.


2. He'll join a team that already plays an up-tempo style.
And with Iverson, that attack will now become even faster. He'll also play for a coach in George Karl who is well-equipped to handle egos and personalities. The prevailing theory around the NBA was that Iverson had to go somewhere with a strong coach who had presence. Karl definitely fits the bill.

2. 아이버슨이 업템포 스타일의 덴버와 만난다. 아이버슨과 함께라면 공격은 더욱 빨라지
게될것이다. 그리고 자존심과 개성을 다루는데 있어 능숙한 조지 칼 코치과 잘 어울리게 될것
이다. 아이버슨이 존재감을 가진 강한 코치와 함께 해야 한다는 것은 NBA에 두루 알려진
일반적인 이론이다. 칼은 이에 딱맞는 코치이다.



3. He'll pair with Carmelo Anthony to form one of the most explosive duos in the league. The Melo/Iverson relationship is the key to the deal. If the two can click and share the ball, the Nuggets could potentially be very, very good. Also, A.I. gives Denver the big scorer it'll need as it attempts to tread water during the extended suspensions of Anthony and J.R. Smith.

3.아이버슨은 카멜로 앤써니와 함께 리그에서 가장 폭발적인 듀오가 될것이다.
멜로/아이버슨의 관계가 이 딜의 핵심이다. 만약 두선수가 서로 호흡을 맞추고 공을
서로 나눌수 있다면, 너겟츠에게 있어서는 베리 베리 굿이다. 또 A.I는 덴버에 빅스코어러
가 될것이고, 앤써니와 J.R. 스미스의 징계기간에 크나큰 도움이 될것이다.


Of course, the trade might not turn out well for the Nuggets. Iverson and Carmelo might not mesh. After all, we're talking about the league's two current leading scorers playing on the same team. Can they coexist? The fact that Melo doesn't handle the ball a lot in order to score bodes well, as does the fact that Iverson has proven to be a good distributor when he wants to be. (He averaged 7.4 assists per game last season).

물론, 이 트레이드가 덴버에게 있어 꼭 좋은것만은 아닐것이다. 아이버슨과 카멜로는
서로에게 부적합 할지도 모른다. 어쨋든, 리그를 이끄는 2명의 스코어러가 한팀에서
뛰게 된것이다. 그들이 공존할수 있냐고? 아이버슨이 그가 원하기만 한다면 충분히 좋은
조력가가 될수 있다는 팩트(지난시즌 게임당 평균 7.4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만큼, 멜로가 득점하는데 있어 볼을 많이 다루지 않는다는 팩트은 좋은 징조이다.


Financially, Denver could be facing luxury tax hell, with the contracts of Anthony, Iverson,
Marcus Camby and Nene Hilario putting the team well over the threshold. If the Nuggets don't succeed with this group, they will be hard-pressed to disentangle themselves from a salary-cap nightmare. But if it does work, they could challenge the Spurs, Suns and Mavericks for Western supremacy.

재정적으로는,덴버는 앤써니의 연장계약,아이버슨,캠비 그리고 팀이 경계를 넘어서게
만든 네네와 함께 사치세 지옥에 직면하게 될것이다.만약 너겟츠가 이 그룹으로
성공하지 못한다면, 샐러리캡 악몽으로 시달리게 될것이다. 그러나 성공한다면
스퍼스,선즈,매버릭스의 서부 대권에 도전할수 있을 것이다.


As for the Sixers, there doesn't appear to be much of a downside. This is probably the best deal King was going to get. The key for Philadelphia is to use the draft picks wisely, select the right players and begin to rebuild with an eye on shedding the contract of
Chris Webber, which expires after the 2007-08 season.

식서스에 있어, 많이 불리하지는 않아 보인다. 아마도 킹이 할수 있었던 최고의 딜일 것이다.
필라델피아의 키는 현명한 드래프트픽 사용과, 좋은 선수들을 골라서 07-08 시즌 후 종료되는
웨버의 계약에서 벗어난 이후에 리빌딩을 시작하는 것이다.



Steve Kerr is Yahoo! Sports' NBA analyst. Send Steve a
question or comment for potential use in a future column or webcast.

Updated on Wednesday, Dec 20, 2006 2:57 am EST

Posted by Third Ey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사출처 : 야후 스포츠



December 19, 2006

PHILADELPHIA (AP) -- Allen Iverson was traded by the 76ers to the Denver Nuggets, a person in the NBA with knowledge of the deal told the Associated Press.

앨런 아이버슨이 덴버로 트레이드 되었다.

The official, speaking on condition of anonymity because the deal was not announced, did not know the terms of the deal.

아직 딜이 발표되지 않았고 세부조항도 알려지지 않은 상태기 때문에 익명의 관계자가 소식을 전했다.


ESPN.com said the trade would send Andre Miller, Joe Smith and two 2007 first-round picks to the 76ers for Iverson and perhaps another minimum-salaried player or two.

ESPN닷컴 기사에 따르면  안드레 밀러,조 스미스, 07 1라운드픽 2장 을 식서스로 보내고
덴버는 아이버슨과 샐러리 맞춤용 선수 한두명을 받을 것이라고 한다.


Iverson, inactive for six straight games, was sent home with pay after he asked to be traded nearly two weeks ago. He has nearly $60 million left on his contract.

아이버슨은 6게임 연속 결장했고 2주전 트레이드 요청한이후 집에 돌려보내졌다. 아이버슨의
계약은 6천만달러 가까이 남아있다.


Only Memphis (5-19) has a worse record than the 76ers (5-18), who are winless since Nov. 24.

식서스(5승18패)보다 못한 팀은 오직 멤피스 뿐이고(5승 19패),거기다 11월 24일 이후로
전혀 이기지 못하고 있는중..

Updated on Tuesday, Dec 19, 2006 4:12 pm EST

Posted by Third Ey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