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April 6, 2007 1:37 PM


Mailbag: Will McGrady be healthy for the playoffs?


Rockets.com's Damien Pierce opens his mailbag to answer fans' questions


Damien Pierce
Rockets.com Staff Writer

Rockets.com beat writer Damien Pierce opens up his mailbag each week to answer fans' questions.

So ask Pierce anything about the Rockets or the NBA. He'll come up with an answer or an answer that sounds right. His answers, of course, are entirely his own opinion.

Pierce will be checking his mail again on April 13, so send in your questions.

Let's get to your questions ...

Do you think Tracy McGrady's back is going to continue being a problem through the playoffs?
-- James Gibbons, Houston

티맥의 등 부상이 플레이오프에서도 계속 문제가 될까요?
--
James Gibbons, Houston


The Mailbag's inbox was, unsurprisingly, stuffed with questions this week regarding Tracy McGrady's back injury.

충분히 예상한 일이지만 메일함에 많은 분들이 티맥의 등 부상에 대해서 질문을 보내왔네요.

My advice: Don't panic.

충고하자면, 너무 걱정하진 마시길.

McGrady certainly isn't. The seven-time All-Star listed himself as questionable for Friday's game against Portland, but he added that he isn't worried about his latest back episode because he's dealing with stiffness, not spasms. McGrady said that he would have tried to play through the pain if the Rockets were already in the middle of the playoffs, but erred on the side of caution on Wednesday since he couldn't get loose and the Rockets are already in the playoffs. That's encouraging.

티맥은 확실히 문제될 건 없습니다. 금요일 포틀랜드 전에서 의문스런 결장을 하긴 했지만, 최근 등 부상 이슈에 대해 경련(spasm)이 아니라 뻐근함(stiffness)이 문제시 되기에 크게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합니다. 또, 티맥은 만약 지금이 플레이오프 무대 한 가운데였다면, 고통을 참으며 뛰었을 테지만, 로켓츠는 이미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고, 플레이오프를 남겨두고 있기에 무리할 필요가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정말 고무적이죠.

McGrady, of course, has already dealt with some stiffness this season. Back on Jan. 17, the Rockets star skipped the team's game against Phoenix because he stiffened up. How did he recover from that? He returned to play 33 games and carried the Rockets offense without Yao Ming.

물론 티맥은 이미 이번 시즌에 지금과 같은 부상에 대처한 적이 있습니다. 1월 17일 피닉스전에서 등이 뻣뻣해져서 결장했습니다. 그 다음은 어떠했는 지 아시겠죠? 티맥은 한 게임 결장후 곧 바로 돌아와서 야오가 없는 로켓츠의 오펜스를 이끌었죠.

If that episode is like the one that he experienced on Wednesday, McGrady should be fine for the playoffs.

만약 이번 부상이 지난 1월 17일날과 비슷하다면, 플레이오프에선 괜찮아 질겁니다. 



Do the Rockets still have a realistic chance of catching the Jazz for home-court advantage in the West
? And how important is home-court advantage?
-- Jaime Rojas, Houston

로켓츠가 재즈를 따라잡아서 홈코트 어드밴티지를 얻는 현실적인 기회를 아직 가지고 있나요? 그리고 홈코트 어드밴티지는 얼마나 중요한가요?
--
Jaime Rojas, Houston


The Rockets certainly need some help to catch the Utah Jazz, but it's not impossible.

로켓츠가 유타를 따라잡으려면 어떤 도움이 필요합니다만, 불가능한 일은 아닙니다.

With seven games remaining in the regular season, the Rockets have to make up three games on the Jazz in the loss column. That's because Utah is two games in front of them in that category and they own the tiebreaker over the Rockets by virtue of a better conference record.

정규시즌이 7게임 남아있고, 유타가 패할때 로켓츠는 3번을 이겨야합니다. 그건 유타와 동률이 되기 위해서 2번의 승리가 필요하지만, 유타는 휴스턴보다 더나은 컨퍼런스 성적 덕분에 타이브레이커 룰에서 유리함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good news for those of you dreaming of seeing Game 1 in Houston is that the Rockets have a slightly softer remaining slate than Utah. They have two games left against teams with a winning record (Utah has four plus a matchup against a Golden State team still in playoff contention) and one of those is against the Jazz. Phoenix, Houston's other remaining opponent with a winning record, could very well end up resting the majority of its lineup in a late season game that probably won't impact the Suns' standing in the West.

홈코트 어드밴티지 획득에 있어 좋은 소식은 유타보다는 좀 더 느슨한 스케쥴을 가지고 있다는 점입니다. 로켓츠는 5할이상 승률 팀과 2게임을 남겨두고 있고(반면 유타는 4게임을 남겨두고 있고 거기다 플레이오프 희망을 버리지 않고 있는 골든 스테이트와의 게임도 남아있습니다.) 그 중 한 게임은 바로 유타전입니다. 나머지 다른 상대인 피닉스는 서부 순위가 확정될 시기이고 아마도 플레이오프를 대비해서 주전 라인업의 대부분에게 충분한 휴식을 부여할 겁니다. 

Beyond that, the Jazz haven't been playing their best basketball of late. They're just 5-5 in their past 10 games.

그것 이외에도 재즈는 최근 부진에 빠져있습니다. 최근 10게임에서 5승5패만을 기록중이죠.


In other words, the Rockets have a chance if they can get on a roll. They just don't have any room for error at this point.

바꾸어 말하면, 만약 잘 진행된다면 로켓츠에게도 기회가 있습니다. 다만 지금 상황에서 실수는 용납되지 않습니다.


And yes, home court advantage is important. Since the league stretched the first round to seven games in 2003, the team with home court advantage has a 28-4 record. The Rockets obviously have the potential to buck that trend, but they'll have to be playing at a high level to get it done. Really, the most important thing for the Rockets is being on a roll heading into the playoffs.

그리고 홈코트 어드밴티지는 중요합니다. 1라운드가 7게임으로 늘어난 2003년 이후로, 홈코트 어드밴티지를 가진 팀은 그 씨리즈를 28번이나 승리했습니다.(4번의 업셋이 일어났지만요.) 로켓츠는 분명히 그 경향을 뒤엎을 잠재력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그러기 위해서는 좀더 높은 레벨의 플레이를 해야만 할 겁니다. 정말로 가장 중요한 것은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만사가 잘 풀리는 겁니다. (*부상없이 말이죠.)
 


Don’t you think we should see Bonzi Wells now?  It’s really frustrating to me that he’s not playing and I’m just a fan. Does Jeff Van Gundy remember what he did against the Spurs in the playoffs last season? He didn’t do it for one game, it was the whole series. I think Utah is very similar to San Antonio in terms of their rugged styles. Bonzi would really help against Utah in the playoffs. I'm sure Jeff knows that.  What’s your take?
 

-- Reginald Eaten, Houston

이제 반지 웰스를 볼 수 있지 않나요? 저는 반지의 팬이고 반지가 뛰지 못한 것에대해 정말로 실망했습니다. 제프 밴 건디는 지난 시즌 플레이오프에서 스퍼스를 상대로 한 반지의 활약을 기억하고 있는건가요? 반지는 정말 단지 한 게임이 아니라 시리즈 내내 좋은 활약을 펼쳤습니다. 제 생각에 유타는 샌 안토니오와 비슷한 거칠고 강건한 스타일입니다. 그렇기에 반지는 플레이오프에서 유타를 상대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겁니다. 밴 건디 감독 또한 알고 있을 거라고 봐요. 그렇지 않나요?
--
Reginald Eaten, Houston


Well, you'll be happy to know that Bonzi Wells will be activated for Friday's game against Portland. Jeff Van Gundy said after Friday's shootaround that he's going to try to work Wells back into the rotation. We'll see how it goes.

자, 금요일 포틀랜드 전에 반지가 출장하게 되어서 기쁘겠군요. 제프 밴 건디 감독은 금요일 슛어라운드 훈련후 로테이션에 반지를 합류시킬 꺼라고 말했습니다. 자 이제 지켜보면 되겠네요.


I saw that Kirk Snyder has had some minutes in the past couple of games. Is Kirk's presence for defense or offense? What does he have that can help the Rockets win over the Jazz in the playoffs?
-- Sadiq Amir, Houston

지난 몇 게임들을 통해서 커크 스나이더가 출장 시간을 얻고 있습니다. 공격이나 수비에서 커크의 존재감은? 플레이오프에서 재즈를 이기는데 커크가 도움될 수 있을까요?
-- Sadiq Amir, Houston



Kirk Snyder has been contributing steady minutes since March 18, but his time could be reduced some in the playoffs since Tracy McGrady will likely be playing more minutes.

커크 스나이더는 3월 18일 이후로 꾸준한 시간을 얻어왔습니다만, 플레이오프에 들어선다면 커크의 출장 시간을 줄어들겁니다. 티맥이 더 많은 출장 시간을 가져갈테니깐요.

In any case, Snyder brings athleticism to both ends of the floor. He's a slasher who can attack the bucket and he's quick enough to defend some of the league's more fleet-footed perimeter players.
 
어쨋든, 스나이더는 공수양면에서 운동능력을 발휘할 수 있습니다. 바스켓을 공략할 수 있는 슬래셔이고 리그의 재빠른 퍼리미터 선수들을 수비하는 것에 있어 충분히 빠른 선수입니다.



Could you send me an autographed team basketball?
-- Robert Smith , Houston

농구팀 싸인을 보내줄수 있나요?
-- Robert Smith , Houston


Unfortunately, the Mailbag doesn't have an outbox.

불행히도 이 메일백에는 outbox를 가지고 있진 않습니다.


With Kobe Bryant making history by scoring 50 points four times in a row, I asked myself: What is wrong with T-Mac? Since he came to Houston, he has never reached this plateau. Don't you think that Houston will need these Kobe-like performances from T-Mac to get rid of a team like Phoenix in playoffs?
-- Hanania Djibom, Ghana, Africa

코비가 4연속 50득점 기록으로 역사를 만드는 걸 보며, 제 자신에게 반문했습니다.: 티맥은? 티맥이 휴스턴에 온 이후로 이런 모습을 보여준 적이 없습니다. 플레이오프에서 피닉스와 같은 팀을 넘어서기 위해서는 티맥에게 코비와 같은 퍼포먼스가 필요할거라고 생각지 않나요?
-- Hanania Djibom, Ghana, Africa


I'm still relatively new at this mailbag thing, but I'm not sure you can fault McGrady for not doing something that only four people in the history of the NBA have done. That's me, though.

상대적으로 새로운 질문입니다만, 리그 역사상 단 4명의 선수만이 이룬 것을 티맥이 못한다고 비난할 수는 없을 겁니다.

Kobe Bryant is unquestionably the league's elite scorer and he's doing things that a lot of guys haven't done in the NBA. But I don't think that lessens what other players are doing.

코비는 의심할 여지없이 리그의 엘리트 스코어러입니다. 그리고 다른 많은 선수들이 이루지 못한 걸 해냈습니다. 그러나 그것으로 다른 선수들을 낮출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Something else to consider: McGrady isn't ever going to take 44 shots like Bryant did against the Rockets earlier this season. He's going to share the scoring load with Yao Ming and get other guys involved by drawing the defense in the paint and kicking out to the open man.

고려해야 할 부분이 있습니다.: 티맥은 시즌 초반 코비가 로켓츠 전에 했었던 44번이나 되는 슈팅을 던지진 않을 겁니다. 티맥은 득점 부담을 야오와 나눠가질 것이고 페인트 존에서 수비를 이끌어내고 오픈된 동료에게 연결하면서 다른 선수들을 끌어들일 겁니다.

Does McGrady need to be great in the playoffs for his team to be successful? Absolutely. But there are different ways to be great.

티맥이 플레이오프 무대에서 뛰어난 플레이를 보여줄까요? 물론이죠. 그러나 코비의 그것과는 다른 방법이 될 겁니다.

Posted by Third Ey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