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패배보다 더 뼈아픈 소식은 무톰보의 부상입니다.

1쿼터 막판, 무톰보는 오든과 몸싸움을 벌이다 넘어지면서, 무릎 부상을 당했습니다. 한동안 무릎을 붙잡고 플로어에 누워 있다가 결국 들것에 실려 나갔죠.

무톰보는 게임 후에 있었던 인터뷰에서, "내 커리어는 끝났다."라며 이번 부상으로 사실상 다시 플로어로 돌아오긴 힘들것을 나타냈습니다...

일단 무톰보는 휴스턴으로 돌아가 재검사를 받을 예정입니다.

다음은 chron.com 기사에 올라온 무톰보의 인터뷰 내용입니다.


특별히 계획된 일은 아닙니다. 당장 내가 말할 수 있는 것은 18년동안 NBA에서 큰 부상 없이 훌륭히 뛰었었습니다. NBA에서 뛰는 동안 많은 훌륭한 사람들과 함께 했다는 것에 신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전 행복합니다.

전 고개를 떳떳이 들 것이며, 실망도 후회도 없습니다. 18년 넘게 뛸 수 있다는 것에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플로어에 떨어졌을 때, 많이 울었었습니다. 하지만 라커룸으로 들어가서 긍적적으로 생각해고 신에게 감사해야한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훌륭한 커리어를 보냈다는 것 그리고 코트에서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행하고, 많은 젊은 선수들에게 롤모델로서 좋은 영향을 끼쳤다는 것 이상으로 제가 바랄게 뭐가 있겠습니까.

전 NBA에서 많은 좋은 기억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NBA 파이널에 진출했을 때, 올해의 수비수 상을 받았을 때, 블락샷 타이틀을 따냈을 때... 등등 말이죠. 제가 이뤄낸 것들을 돌아볼 때는 저도 모르게 슬며시 미소지어 집니다.

아무도 절 이 경기장에서 실려나간 그저 덩치 큰 녀석이라고 생각하진 않을 겁니다. 부상당한 군인처럼 실려나갔습니다만, 그것 역시 저의 팀, 저의 동료들에게 그리고 이 리그에 깊은 인상을 심어준 것만으로도, 저의 최고 기억들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 디켐베 무톰보

 

그래도 이대로 커리어를 마감하기엔 너무 아쉽네요... ㅠ.ㅜ

Posted by Third Ey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kkongchi 2009.04.22 16: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건 정말 아닌데요 ㅠ.ㅠ 레지 밀러와 같은 마지막 모습을 보고 싶었는데.. 너무 아쉽네요.

  2. BlogIcon Roomate 2009.04.23 0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쩝... 이젠 정말 마지막이었을 텐데...
    그냥 우승을 하던 아니던, 코트 위에서 많은 사람들의 박수를 받으면서 떠나야 될 사람이 왜 이런....
    많이 아쉽네요.

  3. BlogIcon 폭주천사 2009.04.23 0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안습

    그렉 오든이랑 몸싸움하다가 넘어지더군요.

    오든은 오늘 파울 트러블로 몇 분 뛰지도 않았는데..

  4. BlogIcon 토오루 2009.04.24 1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장면은 데자뷰처럼 언제 봤던거 같은데

    그 느낌은 매번 안타깝습니다.

  5. 레지밀러 2009.05.01 1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왜 아무도 무톰보 상태를 확인하러 오지 않는걸까요 ? 같은 휴스턴 선수들도 ... 이기는 것이 그저 중요한가. ㅡㅡ 아 좀 화납니다 무톰보 형님 진짜 ㅠㅠ 아 그렉 오든 갑자기 확 싫어지네요

    • BlogIcon Third Eye 2009.05.01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진만 저렇게 찍힌 거지, 무톰보 쓰러지고 나서 다들 걱정되서 달려나왔습니다. 무톰보는 쓰러지고 나서 커리어 마감을 직감하고서 코트 바닥에서 울었다고 하죠.

      그저 이기는 것이 중요한 게 아니라, 사진만 보고 판단하지 마시길 바랍니다.

  6. huckabee 2009.05.01 16: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가슴이 철렁 했어요. nba 큰별들 (무톰보, shaq)이 지는건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