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옛날이여.


밀워키전 1쿼터에 티맥이 원맨 속공에서 덩크를 놓치는 장면을 보면서, 참 씁쓸하더군요.(관련 유튜브 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PKggO62YPs4) 한때 리그를 호령하던, 이제는 전성기에 들어서야할 선수가... 참 말이 안나오네요.

지난해 5월에 있었던 무릎 수술이 알려진 거와는 다르게 무척 심각했던 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그게 아니라면 한 선수가 일년만에 이렇게 달라질 수가 있을까요? 티맥이 오프 시즌에 재활을 게을리 했을 수도 있지만, 티맥도 프로 선수이기에 그렇지는 않을 거라고 믿고 싶습니다.

티맥에게는 시간이 더 필요해 보이지만, 로켓츠는 이제 시간이 없다는 게 문제입니다. 트레이드 데드라인이 10일 앞으로 다가왔죠. 시즌에 앞서, 아테스트를 영입하면서 올시즌 승부를 볼 시점이지만, 시즌이 50게임 넘게 진행되었어도, 선수들은 아직도 꾸준한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고(그게 부상이 큰 요인이라고 하더라도), 최근 경기력은 몇년전 티맥 - 야오의 릴레이 부상으로 로터리 팀이 되었던 때만큼이나 최악입니다.

밴 건디의 유산이었던 로켓츠의 수비력도 갈수록 빛을 잃고 있습니다. 그동안 로켓츠 수비의 핵심은 야오의 높이로 인사이드를 투텁게 가져가면서, 배티에, 티맥들의 빠른 수비 로테이션에 있었습니다. 거기다 수비왕 출신인 아테스트까지 영입했죠. 하지만 배티에, 아테스트, 티맥이 줄줄이 부상에 시달리면서, 무뎌진 민첩함은 더이상 로켓츠 특유의 수비력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습니다. 특히나 지난 시즌 생애 처음으로 올 디펜스 팀에까지 선정되었던 수비의 핵심인 배티에는 부상이후 수비력에서 예전만 못합니다. 거기다 장기였던 3점슛마저도 1월이후에는 33%에 그칠 정도로 부진합니다.

이제는 뭔가 변화가 필요한 시점인지도 모릅니다. 크로니클의 조나단 페이건은 자신의 블로그에서 이제는 트레이드가 필요한 시점이다라는 글(http://blogs.chron.com/nba/2009/02/rockets_latest_flop_changes_th.html)을 올렸더군요.

하지만 로켓츠가 블록버스터 트레이드를 노리긴 힘든 입장입니다. 티맥은 커리어 로우를 찍고 있고, 아테스트는 그나마 야오를 제외하고 로켓츠 오펜스에 도움이 되는 몇안되는 선수입니다. 그렇다고 리빌딩도 힘든 상황이죠. 브룩스나 랜드리, 스콜라 등은 리빌딩의 초석이 되기엔 부족하고, 이미 2009년 1라운드 픽은 아테스트 트레이드로 킹스에게 넘어간 상태입니다. 로켓츠가 리빌딩은 선택한다면, 티맥의 계약이 끝나는 2010년이지 지금은 아닙니다. 결국 로켓츠 팀을 추스릴 수 있는(또는 그래야 할) 야오의 역할이 중요합니다.

최근 들쑥날쑥한 경기력과 패배 때문에 아델만 감독까지 라커룸 분위기가 걱정스러워하고 있다는 얘기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라커룸 리더 역할을 하고 있는 무톰보나 배티에는 패배 때문인거지, 로켓츠의 라커룸은 괜찮다는 입장입니다만, 계속된 처참한 패배에 라커룸 분위기가 좋을 리 없겠죠.

암튼, 트레이드가 되었든, 획기적인 로테이션 변화가 되었든, 이번 올스타 브레이크(또는 데드라인)가 올 시즌 로켓츠의 마지막 남은 기회가 될 듯 합니다.

Posted by Third Ey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kkongchi 2009.02.11 23: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티맥이 어쩌다가 ㅜ.ㅜ

  2. BlogIcon Roomate 2009.02.11 2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터를 노리는 팀들 중 휴스턴도 끼어 있더군요.
    티맥과 트레이드도 생각해 볼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방금 스퍼스-넷츠 경기를 봤는데 카터 날라다니네요.
    2010년까지 셀러리 소진을 원하는 넷츠와 올 시즌 당장 뭔가 결과물을 바라는 휴스턴이라면 맞을 수도 있다고 보네요.

    물론 휴스턴에서 원치 않는+@를 더 받아야 될 것이고, 휴스턴 역시도 2010년을 바라볼 수 있는 팀인데 이 트레이드가 성사 되면 그때 입장이 좀 애매해질 수도 있는 게 문제네요.

    • BlogIcon Third Eye 2009.02.12 1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릴 모리가 로켓츠 홈페이지에서 한 얘기로는 로켓츠는 2010 프로젝트를 진행하진 않을 거라고 하네요.

      카터라... ESPN에 나온 얘기로는 아테스트+알파가 될 거라고 하는데, 로켓츠가 맞춰줄 카드가 없네요.

      알스턴을 보내면 PG가 없어지고; 배티에는 2011년까지 계약이라 뉴저지가 원할리가 없구요...

  3. huckabeefosho 2009.02.12 14: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테스트 대려올때 솔직히 좀 꺼림직했는데 우려가 현실로 다가왔네요. 아테스트는 그냥 인터뷰만 하다가 가는거 같고 티멕은 이제 뭐 은퇴해도 전혀 이상하지 않을정도. 야오는 결국 혼자 멀뚱히 서있다가 사라지는건가... 아 휴스턴 이러지 않았는데. 부상은 있어도 이렇게 불안한 팀은 아니였는데..